HLB테라퓨틱스의 상반기 매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큰 폭으로 상승했습니다.

HLB테라퓨틱스는 지난 16일 공시를 통해 올해 상반기 누적 매출액이 213억 3146만원으로 전년 동기(128억 2791만원) 대비 166.29% 증가했다고 밝혔습니다.

영업이익 또한 17억 5711만원으로 지난해 동기간 28억 1238만원 적자를 기록한 데 비해 눈에 띄게 개선된 모습을 보였습니다. 특히 영업이익의 경우 4년만에 흑자를 실현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깊습니다.

HLB테라퓨틱스는 신경영양성각막염(NK) 치료제 개발을 위해 미국 자회사 리젠트리(ReGenTree)를 통해 미국, 유럽 임상 3상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임상 기간을 획기적으로 단축하기 위해 2개의 임상(SEER-2, SEER-3)을 동시에 진행할 방침입니다. 이외에 교모세포종 치료제(OKN-007) 임상 2상도 순항하고 있습니다.

HLB테라퓨틱스 관계자는 “신사업을 통해 성장 동력을 확보하고 재무구조를 개선하는 등 다각적으로 노력한 결과 흑자경영을 달성할 수 있었다”며 “하반기에도 안정적인 영업이익의 시현과 함께 신약 개발에서도 유의미한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전력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